블로그 이미지
박하차 한잔에 그리운 쉼을 누리고 잠시 쉼에서 얻는 자유와 감사의 힘으로 peacemaker의 꿈을 꺼내 봅니다. 여전히 뒤죽박죽 작은 일들에 쫓기며 정신 없지만 내 안에 심어 주신 기쁨들 누리고 나누길 원합니다. 차 한 잔 추가~.^^
허니즈맘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2009 홍은 가정교회 1박 mt ^^

2009.07.27 22:19 | Posted by 허니즈맘

얼마만의 "박"엠티인가 기억도 가물가물 하네요.
여러 가지 여건상 -- 사실 어린 자녀가 많은 여자 목자의 몸사림으로 ---
자고 오는 엠티가 쉽지 않았는데

공사다망했던 함께 해온 세월 속에 만 7년이 훌쩍 지나고
홍은 (자고 노는)엠티는 네번 째네요.

혹 제가 추억을 잘못 헤아렸다면 정정 좀 해 주세요^^;;  
이번의 엠티에 새 얼굴 둘 ---  박무열 형제와 이득 형제.
놀라운 남초현상^^  

현진자매가 못 가는 아쉬운 맘에 교회에서 떠날 때 저녁이라도 함께 하려고
짧은 거리지만 긴 시간을 헤치고 (교통체증) 와서 배웅해 주었지요.

조금이라도 함께 하겠다고 같이 타고 가다가 엉뚱한 곳에서 내려
학교로 다시 연구하러 가는 눈물겨운 장면 연출하고요 ^^;;


동규형제도 같이 못 간 안타까움에 겨워 " mt 사진 없나요?" 궁금해 해주니
찍사였던 제가 분발하여 이렇게 보고를 남깁니다.

근데, 사진 찍는 거 좋아는 하는데 부지런히 최선을 다해 찍지는 않아서 몇장 없네요.
애들 사진이 적어서 아이들이 소외된 mt 티가 나네요. 
---아, 제가 애들 신경을 잘 못썼다는 말이죠 ^^;;

일시 :  7월 24일 18시 ~ 25일
장소 :  개척자들 (그 개척자들 맞고요 ^^) 의 쉼터이자 본부  "감사할 따름입니다"
     --- 경기도 양평 국수리 "엄마, 우리 여기서 국수 먹고 가요~"  (정헌 왈 ^^ )

특별하고 귀한 장소에서 함께한 소중한 홍은 가족들 :
이대선집사님, 현숙언니, 무열형제, 가일자매, 득형제, 조.박 목자
승헌이, 은혜, 정헌이 (귀헌이는 초등부 수련회 참가중)   10명  


가일자매에게 저녁 프로그램을 부탁했는데 ^^
우리 가교 역사상 가장 타이트하면서도 주어진 시간 안에 골고루 나누고
깊이 공감할 수 있음을
경험한  시간이었어요..
서로를 이미 이해하고 있기 때문에 가능할 수 있었던 것도 있지요.
우리 구성원들이 워낙 P성향들이라 ^^;; 가교모임시간이 좀 늘 아쉽잖아요?!  

1. 내 인생에 최고의 성공이라고 기억되는 경험
2.   ..                    실패
3.   ..          행복했던 시간
4. 내게 아무 제한 없이 1년의 시간이 마지막으로 주어진다면 아떻게 살고 싶은가?

...... 함께한 세월동안 두터워진 관계 덕일까 성령께서 그 세월을 기뻐하게 하시더군요.
물론 새 식구들을 보내 주신 것에도 감사하구요.
이제까지 우리 한사람마다 그 인생을 이끄시고 소망을 붙들게 하시는 하나님을
찬양하게 하시고 주시는 은혜로 서로를 축복하게 하셨습니다.
   



2층 기도실에서 찬양과 삶의 나눔 그리고 예비하신 중보기도와 축복의 시간을...ㅠㅠ


낭만스런 무열형제의 촛불조명~

가일자매의 인도로 우리 인생을 돌아보아 열어보이고 들여다보고 ...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