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박하차 한잔에 그리운 쉼을 누리고 잠시 쉼에서 얻는 자유와 감사의 힘으로 peacemaker의 꿈을 꺼내 봅니다. 여전히 뒤죽박죽 작은 일들에 쫓기며 정신 없지만 내 안에 심어 주신 기쁨들 누리고 나누길 원합니다. 차 한 잔 추가~.^^
허니즈맘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미비한 자의 미비할 소망

2009.01.02 16:46 | Posted by 허니즈맘




미비한(the unprepared) 자의 미비(beautiful flying)할 소망


송구영신 예배를 드리며 "미비"라는 단어에 주시는 영감이 있었으니......


내 속사람은 아마도 평생 유유자적하며 나름 자족하며 편안한 일상을 살기를 원할 것같습니다.


그런데, 자신의 게으름과 열심있는 충성스런 청지기의 리더십의 대조 때문에


때마다 괴로워하고 
끝내 자신의 불완전한 미비한 모습으로 힘겨워하다가 두려움을 이기고

조금씩 성장할 것입니다.


이것은 하나님께서 일하시는 방법이고 이 작은 자에게 주시는 믿음입니다.  


"하나님의 역사 속에 선 사람들"로 부르심을 입었기에

하나님 은혜 앞에 겸허하되 담대히 나아갈 소망을 채우십니다.

친애하는 조대성 형제의 찬양이 가슴에 울려 적어 봅니다.

~~~~~

우리의 가난함 속에

우리의 미련함 통해

주의 지혜가 나타나네

주의 역사 흘러가고 주님께서 다스리리

우리의 깨어짐 속에

우리의 약함을 통해

주의 강함이 역사하네.

( 찬양 '하나님의 역사 속에 선 사람들' 중에서)



송구영신예배 마치고 아이들이 아직 멀쩡해서 ^^ 첨으로 사업장에 방문 ~기도하고 기념촬영

새해 예수님 복 많이 받으세요. 건강하세요~^^



위의 사진의 인테리어는 곧 약간의 공사 들어갑니다. 워낙 잘 갖춰 있어서 다행이죠?
 
6일날 계약체결, 공사및 준비, 오는 19일(월) 개업예정입니다. 
 
계속 기도해 주시고 이 사역에 참여해 주시길 바랍니다..
 
 
 
 
 
p.s / 저희 가정을 위해 그리고 공동체의 새로운 사역을 위해
 
        기도해 주시고 물심양면으로 지지와 지원을 해 주시는 가족들의 관심과 사랑에 감사드립니다. 
 
        새해 예수님의 복의 근원이 되도록 하나님의 복을 많이 받으시고
 
        우리 홍은이 나들목가족이 모두 은혜의 통로가 되길 기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