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박하차 한잔에 그리운 쉼을 누리고 잠시 쉼에서 얻는 자유와 감사의 힘으로 peacemaker의 꿈을 꺼내 봅니다. 여전히 뒤죽박죽 작은 일들에 쫓기며 정신 없지만 내 안에 심어 주신 기쁨들 누리고 나누길 원합니다. 차 한 잔 추가~.^^
허니즈맘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마음의 소원을 아시는 주
produced by daegwi, 2006

마음의 소원을 아시는 주 새로운 소망과 힘 주시네
1.
주님을 닮는 이 귀한 갈망...
주님을 따르리
2.
비할데 없는 풍성한 삶을..
주님은 주시네

http://inspiration.or.kr/tt/entry/마음의-소원을-아시는-주



"네 마음의 소원이 무엇이냐?"
--- 하나님 앞에서 겸허하고, 그 은혜 앞에 담대한 것입니다.
"좀 구체적으로 말해 보아라~"
---  늘 성령충만해서 자기부인을 할 수있으면 좋겠습니다.
저의 죄성 때문에 쉽게 자고해 지든가  
반복되는 죄 때문에 자포자기로 고꾸라질려고 할 때
저의 강팍함과 연약함이라는 모순 속에서 너무 오래 제자리에서 맴돌지 말고
즉각적으로 은혜의 하나님께 있는 모습 그대로 자신을 드러낼 수 있길 바랍니다.  

"그건 늘 충실해야 하는 기본이고, 현재 눈 앞에 꽉차 올라 기본을 위협하는 소원이 있느냐?"
--- 우리 가정이 함께 가야 하는 진로를 모색해야 합니다.
이것이 우리 공동체가 함께 나누고 함께 부담갖을 수 있는 비전이라고 믿는데,
어찌 되든 어느 의미에서는 삶의 현장에서 첫발을 떼어야하는 부담을 안아 버렸습니다.

그것을 받아 들이고 성실로 헌신하기로 한 우리를
주님께서 안고 계시고 주님께서 일하실 거라는 것을 알고 있는데
믿음이 부족한 건지
그 비전 자체가 그냥 삶으로 풀어 나오도록 살면 그만이다 싶었는데
그 비전 자체가 나 같은 사람이 품기에는 왜 그리 크게 느껴 지는지
갑자기 외롭고
잔가지 많은 나의 구구한 넋두리를 겨우 삼키고 있는 제가 참 초라하고 안타깝습니다.

주님의 지상명령을  배우고 나누고 가르치기도 하며 은혜를 입고 살아왔습니다.
주님을 닮길 원하는 귀한 갈망이 우리 안에 있어서 참 감격스럽습니다.
주님을 따라 가는 삶을 좀 다르게 살아야 한다는 새로운 소망을 주셨습니다.

새 힘도 넘치게 주시고 비할데 없는 풍성한 삶을 부어 주실 것을 믿습니다.
부디, 성령께서 우리 마음을 날마다 새롭게 깨끗하게 하시고
그 기쁘신 뜻을 붙잡고 주님만 바라보게 하시길 기도합니다.
 
오늘 내일, 그리고 앞으로 쭈욱
주님은 우리 마음의 소원을 아시니
그 소원을 이루실 것입니다.

이 모든 과정에서 저의 속사람이
늘 구하는 겸손을 연단받을 터인데
저의 약한 현실적 순종 자세를 기꺼이 연단 받고
주님께서 심어 주신 비전의 씨앗을 나누는 삶이 되게 하시길 기도합니다.  
 
누구보다 나를 더 잘 아시고
나보다 더 나를 사랑하시는 주님,
제게 질문해 주시고 깊게 들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   최문철님

찬양하는 영감님께

늦오후 힘든(!) 일을 마치고
이 새로운 찬양을 묵상했어요. 애들이 박대받다가 할아버지댁으로 우루루 가서 잠시 한가~.

"네 마음의 소원이 무엇이냐?"

찬양을 여러 번 듣고
몇번 따라 하다가
내 마음에 울리는 계시같은 질문이 들렸어요. ^^

'다 아시면서 물으시는군요. ...'
구구절절 주님께 아뢰는 시간을 열어 주는 찬양이었어요.
영감 가득하고 ...

목소리 상태도 매우 건강하고 절제가 느껴지는 호소력.. 기타소리 설레이게 생생하고
녹음도 깨끗해서 그냥 앨범에 넣어도 될 듯 ^^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