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박하차 한잔에 그리운 쉼을 누리고 잠시 쉼에서 얻는 자유와 감사의 힘으로 peacemaker의 꿈을 꺼내 봅니다. 여전히 뒤죽박죽 작은 일들에 쫓기며 정신 없지만 내 안에 심어 주신 기쁨들 누리고 나누길 원합니다. 차 한 잔 추가~.^^
허니즈맘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일본방문 둘째날

2011.01.31 09:19 | Posted by 허니즈맘
일본에 있는 노숙인 사역 하는 사람을 만났는데
자신을 내친 사회로 무작정 돌아가라고 하는게
맞냐고 하면서 노숙 및 쪽방 생활을 잘 하도록 도와주는 일을 하더군요~~~
다 맞다고 할 순 없지만 심하게 일리가 있었습니다.


또 하나의 느낌 및 반응은
같이 간 사역자들 중 몇몇중
제가 라면 가게를 하는 것에 대해
매우 관심이 크더군요.


제가 생각하는 의미에 대해서 반응을 하기 보단
목회를 하면서 생계를 위한 일을 동시에 한다는 것 자체가
기독교 목사들 사역에 있어서 대안이 될 수 있다는 것입니다.


무슨 대안이냐 하면
교회의 앞날에 대한 것인데요

자립하는 목회자에 대한 이슈가 많이 있는 모양입니다.
앞으로 우리 나라의 대부분의 교회는 작은 교회가 될 것이라는
예측에 근거해서 그렇다면 목회자들이 경제적으로 자립해야 한다!!!
이렇게 생각하는 것이죠...


목회자 한명 서포트 못하는 교회가 양산될 거라고 하는 예측은
서글픕니다.

그리고 과자를 좀 샀습니다. 일본 과자는 어떤가 해서요
나중에 같이 먹어 보죠. 라면도 샀습니다. 이것도 같이 먹어보죠.
같이 간 분들중에는 의약품을 산 분들도 계십니다.


방문 한 곳에 기부를 약간 하고 물도 사먹고 그랬더니
돈이 생각외로 빨리 소모가 되네요. 일본이 약간 비싼듯...
내일은 일본의 라면을 맛 볼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오늘은 아침은 여기 숙소에서 점심은 도시락으로 먹고
저녁은 어느 샤브샤브 집에서 먹었습니다.
점심 도시락은 양이 좀 적더군요.
저녁은 좀 절제하려고 노력했습니다.
히히히
그러나 절제는 실패했습니다. 국에다 밥과 우동을 말아서 먹었습니다.
절제는 어려운 덕목입니다.

편히 주무세요.

은혜로하여*현숙  [2011-01-28 10:43:48] 
ㅋㅋ~ 새로운 체험이란 좋은 것 ~~~~!
새로운 맛도 보시고, 낯설지만 공감가는 사람도 만나시고, 좋은 기운이 느껴집니당~
닥터 슬럼프  [2011-01-28 11:54:34] 
절제는 절대로 제대로 되지 않는다고해서 "절제" 지요....... ㅋㅋ
진정한 재활은 하나님 나라에서 완성된다는 생각이 제 생각입니다!
깨어진 세상에 금이간 조각인생을 다시 돌려보낸다는 일이... 과연 올바른지 저도 고민입니다!
하지만 안전하고 믿음직한 공동체안에서 세상을 겪게 된다면 사정은 많이 다르겠죠!!!!
가난과 고통에 대한 사람들의 고민과 해결책이 자신들의 경험과 철학이 아닌 아버지의 마음이었으면 좋겠습니다!!! ㅎㅎ 아무튼 맛난거 많아 사셨다니 기쁜맘으로 지둘려 보갔습니다!!
라일락(박혜성)  [2011-01-28 20:40:13] 
"가난과 고통에 대한 사람들의 고민과 해결책이 자신들의 경험과 철학이 아닌 아버지의 마음이었으면 좋겠습니다!!!" 그야말로 우리 닥터슬럼프님의 경험과 철학에서 나온 고백이라 더욱 감동입니다. 더이상 파워풀할 수 없다고 생각합니다 ㅜㅜ
현숙언니는 요즘 컨디션 좋으신가요?^^;; 바쁜 철이라 더욱 수고가 많으실 텐데~ 언니 강건하세요^^
히히히는 김문진목자가 잘하는건데^^ㅋㅋㅋ
즐거움과 만족이 느껴져서 절로 훈훈해지네요.
미약하지만 자립하려는 자세는 자만이 아닌 이상 성장하는 자의 건강척도라고 생각해요, 그래서 힘겹고 낯선 -전민석목자님이 하면 소박하지만 빈티지룩의 세련된 분위기나는 여유만만한 사업 같지만^^;;- 도전이지만 지지하게 되고 감사했던 거 같아요^^
가게일 쉬어서 아마 풍만한 모습으로 귀가하지 않으실래나~~
낼 일정도 성령님께서 이끄시고 맘과 오감을 열어주시길 기도해요^^

TAG